본문 바로가기

분류없음

北경제총책에 '無名' 지방관료 김재룡 깜짝 발탁

북한이 자강도당 위원장(도지사 격)인 김재룡을 경제 사령탑으로 발탁한 건 대북 제재 효과가 본격화된 현 상황을 과거 '고난의 행군' 시기만큼 엄중하게 보고 있다는 의미로 해석된다. 자강도는 북한 군사산업의 '메카'로, 1990년대 '고난의 행군' 시기 내세운 '강계 정신'의 발원지다. 북한은 군수 전문가인 리만건도 당 중앙위 부위원장에 기용했다.

 

출처 : http://news.chosun.com/site/data/html_dir/2019/04/13/2019041300247.html